당신과 나 사이가 너무도 멀어

당신은 나를 몰랐습니다
나도 당신을 몰랐습니다
그래서 우리는 말없이 떠났습니다
그후에 나는 알았습니다
그후에 당신도 알았습니다
그러나 그 동안 세월이 너무 길었습니다
머나먼 타국에 계신 것도 아니건만
당신과 나 사이가 너무도 멀어
다시는 만날 수 없었습니다
영원히 영원히 사랑하면서
이 슬픔 그대는 모르리
돌아서는 내 마음을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